1) 문신을 하면  질병에 감염될 수 있다는 인터넷
기사광고가 너무나 많이 있습니다

불법문신 단속 때 마다 TV매스컴에서는 문신쇼를 방불케하는 문신사진들이
소개되고 마지막에는 앵커와 의료인 혹은 관련 경찰관이 꼭 한마디 합니다

"불법문신을 시술받으면 부작용으로 에이즈, 매독, 결핵, 나병(문둥병),
염증발생, 출혈, 육아종, 켈로이드, 건선, 간염, 등등 질병에 걸릴 수 있으니
꼭 허가를 가진 병원에서 문신을 해야한다"고 국민들에게
겁을주는 수준을 넘어 공포에 가까운 수준의 경고를 합니다

그러나 모두가 금방 탄로날 거짓말입니다. 전국에는 문신병원이 없는곳이
대부분이며 나병(문둥병)같은 질병에 걸린다는 것은 거짓입니다

우리나라 의료계에서는 그런 거짓말로 20년동안이나 문신합법을 반대했으며
사법부에서는 가장 기본적인 증거확인 조차 한번 없이 물증도 없이
20년동안이나 문신사들에게 1년~2년에 달하는 중형을 선고 하였습니다

우리나라에는 진실이 밝혀지가 까지 너무나 많은 시간과
희생을 요구하는 사례가 많이 있습니다

 

이제 그 의료인 광고에 나오는 질병 16가지가
모두 어떤 것인지 확인해 보시기 바랍니다

 

 1. 문신을 하면 나병에 걸린다는 의료인들의 기사광고 15개 캡쳐 하였습니다

 아래는 인터넷으로 “문신부작용” “나병”검색후 나타나는 검색페이지이며, 각종 병에 걸릴수 있다는 내용중 "나병(문둥병)" 검색어가 나오는 것들입니다

 

 001.jpg

 002.jpg

 003.jpg

 004.jpg

 006.jpg

 007.jpg

 009.jpg

 010.jpg

 012.jpg

 015.jpg

 

 2. 일반인이 문신을 하면 매독(성병)이 걸린다는 기사광고 캡쳐

아래는 인터넷으로 “문신부작용” “매독”검색후 나타나는 검색페이지이며, 각종 병에 걸릴수 있다는 내용중 "매독" 검색어가 나오는 것들입니다

 

 매독은 성관계가 주 원인인데도 불구하고, 문신을 하면 성병 매독에 걸린다고 위협을 합니다, 전세계 어디에서도 매독에 걸린 사례가 보고된 적이 없는데도 매독이 만연한 것처럼 거짓에 가까운 사기성 광고를 하고 있습니다

 016.jpg

008.jpg

014.jpg

013.jpg

011.jpg

005.jpg

 

3. 문신을 하면 결핵에 걸린다는 의료인들의 기사광고 캡쳐

 

 017.jpg

 018.jpg

 019.jpg

021.jpg

022.jpg

023-2.jpg

023-3.jpg

023.jpg

 

4. 일반인이 문신을 하면 에이즈에 걸린다는 기사광고 캡쳐

1설사 문신용 바늘을 재사용 하더라도 혈액의 응고시간(6~8분)과 문신 준비시간(30분~1시간)을 계산하면 혈액이 응고되지않고 에이즈를 옮긴다는 것은 의학적으로 불가능 합니다더구나 일회용 문신바늘을 사용하는 나라에서 에이즈에 걸린다는 것은 확률 0 % 에 가깝습니다그런데도 에이즈가 만연한 것처럼 기사를 남발하고 있습니다

 

024.jpg

025.jpg

026.jpg

027.jpg

028.jpg

029.jpg

030.jpg

031.jpg

032.jpg

033.jpg

 

이렇게 의료계에서 끊임 없이 문신의 부작용을 광고하고 있습니다
그 대표적인 부작용을 모두 나열하면 ...
1. 매독(syphilis), 2. 성병(venereal disease), 3. 에이즈(aids) 4. 나병(leprosy), 5. 결핵(Tuberculosis) 6. 간염, 바이러스성간염(hepatitis)7. B형간염(hepatitis B), 8. C형간염(hepatitis C), 9. 출혈(hemorrhage) 10. 건선(psoriasis) , 11. 사마귀(wart), 12. 켈로이드(keloid)13. 비후성반흔(scar), 14. 광과민성반응(Photosensitive Dermatoses) 15. 알레르기(allergy), 16. 이물육아종(foreign body granuloma)
이렇게 16종의 병이 가장 대표적으로 많이 등장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지금까지 의료계의 주장대로
과연 문신으로 감염의 사례가 있기는 있었는지 확인해 보겠습니다

 

  [재판자료 "이 땅에 태어난 죄" 중에서...]